핸드드립 방법-하리오-갓 볶은 원두-슈프리모-2-4

[핸드드립 방법] 갓 볶은 원두가 가장 맛이 좋은가? 2

* 핸드드립 방법 시리즈 12.

갓 볶은 원두가 가장 맛이 좋은가? – 콜롬비아 슈프리모 2

핸드드립 방법-하리오-갓 볶은 원두-슈프리모-2-1

안녕하세요 두루커피입니다.

오늘은 지난 시간에 말씀드린 대로 갓 볶은 커피와 며칠 지난 커피의 맛 차이에 대해 포스팅해 보도록 하겠습니다.

오늘 사용한 원두는 지난 3월 5일에 로스팅한 원두로 정확시 2일 지난 원두네요.

콜롬비아 슈프리모 마이크로랏 원두로 로스팅은 씨티~풀시티 사이의 배전도로 로스팅 했습니다.

핸드드립 방법-하리오-갓 볶은 원두-슈프리모-2-3

 원두  [Micro Lot] Colombia Supremo  로스팅 포인트   시티~풀시티 사이
 로스팅 날짜  2014년 3월 5일  드리퍼  하리오
 원두량  20g  추출량  200ml
 추출 시간  2분  추출 온도  86도

보시다시피 5일에 추출한 원두와 같은 것이고 드리퍼, 추출방식, 시간, 물의 온도 등 모든 조건을 같게 설정했습니다.

핸드드립 방법-하리오-갓 볶은 원두-슈프리모-2-4

일단 이틀 전에 시음했을 때와 다른 점은 첫맛에 거친 가스맛은 없어졌습니다.

바디감이나 깊은 향도 많이 올라왔고 전체적인 밸런스도 좋아진 듯했습니다.

하지만 그저께 느꼈던 풋맛은 신맛으로 변해서 기분 좋은 신맛이라기보다는 약간 톡 쏘는 듯한 신맛이 되었네요.

이 부분은 아마 로스팅 배전도가 조금 낮아서이거나 1차 크랙 전에 생두가 충분히 열을 흡수하지 못했을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그래도 이번에 확실히 알게 된 것은 갓 볶은 원두가 붕 떠있는 듯해서 충분한 맛을 뽑아내지 못한다는 점과

충분히 배출되지 못한 가스가 추출했을 때도 영향을 미친다는 점입니다.

또한 처음에 로스팅했을 때 어떤 성격의 맛이든 지나치게 두드러진다면 시간이 흘러 추출하기 가장 좋은 상태가 된다고 하더라도

그 맛이 개선되기 보다는 오히려 좋지 않은 맛으로 나타날 수도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.

예전부터 생각해 오던 부분은 갓 볶아서 맛없는 원두는 시간이 지나더라도 좋아지지 않는다는 점이었는데

이번에도 그 점은 확실히 알게 되었구요.

역시 방금 볶은 원두보다는 2~3일이 지났을 때가 가장 좋은 상태라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.

온라인 쇼핑몰에서 원두를 구매하시는 분들은 그 쇼핑몰이 주문 후 로스팅해서 보내는 곳인지 잘 확인하시기 바랍니다.

그러면 원두를 받았을 때 마시기 가장 좋은 상태가 되어있을테니까요 ^^.